한,문,연 칼럼 코너 News

  • Home   >   참여와 나눔   >   한,문,연 칼럼 코너
실시간 상담
카카오톡 상담 click
top
한국문화연수원은 전란과 재난을 피한다는 십승지(十勝地) 위에 설립된 최적의 힐링연수원입니다.
숲과 하천이 태극의 모습으로 만나는 한국문화연수원에서 숲이 주는 생명과 건강한 밥상 그리고 오랜 인류전통의 통찰의 지혜를 만나보시기 바랍니다.
 
인연따라, 지은대로
2018-01-11 13:02:48   조회:199회

인연따라, 지은대로...

 

달마대사가 저술했다고 전해져 내려오는 것 중에

<이입사행론, 二入四行論>이라는 것이 있습니다.

그 책에서는 깨달음을 얻기 위한 두 가지 큰 길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하나는 부처님의 가르침을 배우고

그 가르침에 대한 믿음을 토대로

면벽 수행하여 깨달음을 얻는 이입(理入)의 길입니다.

 

또 하나는 네 가지 실천을 통해

깨달음을 얻는 행입(行入)의 길입니다.

네 가지 실천의 길은

 

첫째로, 보원행(報怨行)입니다.

보원행은 지금 현재 벌어지고 있는 일들이

과거에 지은 업의 결과임을 알고

원망의 마음을 일으키지 않으며

미래 괴로움을 가져오는 원인을 짓지 않으려는 실천입니다.

 

두 번째로, 수연행(隨緣行)입니다.

수연행은 만남과 헤어짐, 현재 일어나고 있는 일들이

인연에 의해 벌어짐을 알고

이를 통해 집착과 원망 등의 불필요한 마음을

일으키지 않으려는 실천입니다.

 

세 번째로 무소구행(無所求行)입니다.

무소구행은 오직 지금 이 순간에 집중하여

해야 할 일을 분명히 알고

그것을 하는 것에 몰입하는 것입니다.

또 과거나 미래, 혹은 망상에 빠져

쓸데없는 마음을 일으키지 않으려는 실천입니다.

삼매를 성취하여 무심으로 구하는 마음이 일어나지 않는 상태를 말하기도 합니다.

 

네 번째로 칭법행(稱法行)입니다.

칭법행은 모든 정신적인 물질적인 존재물들이

영원하지 않고 본래의 고유한 실체가 없으며

조건적으로 일시적으로 존재할 뿐이라는 사실

즉 공()의 진리를 잘 알고 살려는 노력입니다.

이를 통해 자신과 세상에 가졌던

근원적인 집착과 분별심을 버리고

항상 지혜롭게 살기 위한 실천과 노력입니다.

 

살다보면 자신의 의도와 상관없이

어떠한 일들이 벌어지고

때론 또 그 상황이 우리의 마음을 힘들게 하기도 합니다.

전혀 상관없는 일이거나 어떠한 의도도 가지지 않았는데

미움을 받거나 억울한 취급을 받기도 합니다.

이러한 상황은 특정인에게만 일어나는 것이 아니라

알고 보면 누구나에게 흔히 일어납니다.

그런데 이러한 상황이 되면 마음은 급격히 우울해지고

강한 분노와 불안 등이 일정기간 아주 불편한 마음의 상태를 만들어 냅니다.

스스로 자신의 마음을 추스르는 사람도 있지만

대부분은 강한 원망의 마음으로

상대방도 똑같이 괴롭게 되기를 바랍니다.

 

네 가지 행입(行入)의 실천은

바로 이러한 상황에 있는 사람들에게

특히 필요한 실천법입니다.

주어진 상황을 어떻게 받아들이느냐에 따라

분명히 마음 상태는 달라집니다.

그냥 벌어지고 있는 표면적인 모습만을 보고 받아들일 때와

어떤 의미나 가치를 부여하거나

깊은 통찰로 받아들이게 되면

마음은 분명히 덜 영향 받게 됩니다.

어떤 경우는 똑같은 상황이지만 반대의 반응이 일어날 때도 있습니다.

 

평소 우리는 깊이 생각하고 살지 않아서 그렇지

모든 벌어지는 일들은 나름 원인과 조건에서 비롯됩니다.

싫든 좋든 나의 언행이 누군가에 영향을 미칠 수밖에 없고

그에 대한 반응은 또한 나에게 돌아옵니다.

보원행과 수연행을 통해

우리는 지금 벌어지고 있는 힘든 일을

보다 긍정적으로 받아들일 수 있습니다.

또 무소구행을 통해

우리는 필요에 따라 나를 힘들게 하는 상황을 무시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칭법행을 통해

자신과 자신을 힘들게 하는 상황이

어떤 실체가 따로 있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분명히 알면 근본적으로 괴롭지 않은 마음을 얻게 됩니다.

다친 마음의 치유는 결국 지혜로운 수행의 실천으로 성취되는 것입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작성일
29 내 안에서 찾는 평온 지장 213 2018-03-14
28 인생 숙제 지장 212 2018-03-14
27 눈뜬 봉사 지장 188 2018-03-14
26 나와의 만남 지장 148 2018-03-06
25 목적을 잊은 여행 지장 146 2018-03-06
24 아는 것과 경험하는 것 지장 144 2018-03-06
23 인연따라, 지은대로 지 장 199 2018-01-11
22 변화를 즐겨라 지 장 190 2018-01-11
21 생각으로부터의 자유 지장 197 2018-01-11
20 어떻게 바라볼 것인가? 지장 144 2018-01-03
[1] [2] [3]